코로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구서 60·80대 확진자 2명 사망…국내 총 113명
인공호흡기 치료받는 대구지역 위중 환자 43명
 
코로나 특별취재팀   기사입력  2020/03/23 [11:41]

▲ 권영진 대구시장이 23일 오전 대구시청에서 정례브리핑을 발표하고 있다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60∼80대 환자 2명이 잇따라 숨졌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사망자는 모두 113명으로 늘었다.

 

23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2분께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A(86)씨가 사망했다.

 

A씨는 한사랑요양병원에 입원 중이던 지난 17일 확진 판정을 받고 대구동산병원으로 전원 됐다.

 
지병으로 당뇨 등을 앓은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날 오후 5시 21분께 파티마병원에서도 확진 환자 B(67)씨가 숨졌다.

 

지난달 28일 확진 판정을 받은 B씨는 기저질환으로 고혈압 등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 대구지역 확진 환자 가운데 인공호흡기 치료를 받는 위중 환자는 43명으로 나타났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3/23 [11:41]   ⓒ wngo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