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황창규 KT 회장 오늘 이임식…'황의 법칙'서 'Mr.5G'로
KT 민영화 후 회장 6년 연임 첫 완주
 
최수경 기자   기사입력  2020/03/22 [23:59]

황창규 KT 회장이 6년간의 임기를 마치고 23일 이임식을 한다.

 

▲ 2020년 신년사하는 KT 황창규 회장  

 

황 회장은 별도 공식 행사 없이 주요 임원진과 오찬을 하는 것으로 이임식을 대신할 예정이다. 황 회장의 공식 임기는 오는 30일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일까지다.

 

역대 KT 회장 중 6년 연임 임기를 완전히 채운 것은 황 회장이 처음이다. 전임 이석채 회장은 연임에 성공했지만, 연임 1년 만에 배임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CEO직에서 물러났다.

    

이에 반해 황 회장은 임기 중 정권이 바뀌고 채용을 둘러싼 의혹 등 잡음이 있었지만 6년 임기 완주에 성공했다. 이에 민영화 이후에도 정치적 외풍에 흔들리지 않아 6년 임기를 지킬 수 있었다는 평가가 업계 안팎에서 나온다.

 

6년 임기 동안 황 회장은 5G(세대) 통신과 인공지능(AI) 서비스를 상용화 단계에 안착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다만, 임기 초 8300여명 구조조정을 이끈 점과 '아현 국사 화재'를 겪어 KT 운영에 타격을 입힌 점은 재임 중 흠결로 지적된다.

카카오톡 카카오톡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기사입력: 2020/03/22 [23:59]   ⓒ wngo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